'방구석1열' 변영주X김문정, '포르테 디 콰트로' 극찬 "눈물 흘렸다"

노영현 인턴기자  |  2018.10.12 18:54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사진=JTBC '방구석 1열' 방송화면 캡처

'방구석 1열'에서 영화감독 변영주와 음악감독 김문정이 게스트로 출연한 김현수, 손태진이 속한 '포르테 디 콰트로'를 극찬했다.

12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예능 프로그램 '방구석 1열'에서는 그룹 가수 포르테 디 콰트로에 칭찬한 변영주와 김문정의 모습이 그려졌다.

변영주는 "내가 오늘 성공한 덕후가 되는 날이다. 누군가의 엄청난 팬인데 그들 중 일부가 오늘 출연한다"고 말했다.

게스트로 출연한 김문정은 "러브콜을 많이 하고 있는 멤버들이 있다. 이 두 분을 모실 수 있나 생각했는데, 다행히 왔다"며 오늘 게스트에 대한 궁금증을 유발했다.

이때 '팬텀싱어' 시즌1 우승자이자 팝페라 그룹 포르테 디 콰트로의 멤버 김현수와 손태진이 등장했다.

변영주는 "포르테 디 콰트로가 지금까지 3장을 발매했다. 그리고 방금 전에 CD에 사인까지 받았다. 내가 성공한 덕후다"라며 포르테 디 콰트로에 팬심을 드러냈다.

'팬텀싱어'에서 프로듀서를 맡았던 김문정은 "노래하는 순간 아름다워서 눈물을 흘렸다. 정말 영혼의 눈물을 뽑아냈다"며 심사 중 포르테 디 콰트로의 노래를 들었을 당시에 상황에 회상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BTS NEWS]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2018 AAA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