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키미키 유정 "좀더 수월한 안무..러블리 갱스터즈"

윤상근 기자  |  2018.10.11 16:49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걸그룹 위키미키 /사진=김창현 기자걸그룹 위키미키 /사진=김창현 기자


걸그룹 위키미키(최유정 김도연 지수연 엘리 세이 루아 리나 루시)가 이번 앨범을 위해 특별히 준비한 부분들에 대해 언급했다.

위키미키는 11일 오후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컴백 싱글 앨범 발매 쇼케이스를 열고 "이번 앨범을 준비하면서 멤버 각각의 콘셉트를 만들었다. '러블리 갱스터즈'라는, 사람의 마음을 빼앗는 도둑의 느낌을 표현하기 위해 노력했다"고 말했다.

또한 유정은 "1, 2집 때는 안무가 전체적으로 난이도가 있었다면 이번 앨범은 좀 더 수월했다. 많은 분들이 이해할 수 있고 따라 할 수 있는 안무라고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위키미키 멤버 유정은 이어 수록곡 '디어'에 대해 "우리 멤버들을 떠올리며 녹음에 임했다. 멤버들을 같이 보면서 연습생 때 함께 했던 시간들도 떠올리면서 만들었던 것 같다"고 덧붙이고 "가사가 모두 멤버들을 떠올리게 하는 감성이 담겨서 서로 뭉클해졌던 것 같다"고 설명했다.

위키미키는 이날 오후 6시 주요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KISS, KICKS'(키스, 킥스)를 발표할 예정이다.

'KISS, KICKS'(키스, 킥스) 타이틀 곡 '크러쉬'(Crush)는 레게, 일렉트로 하우스가 접목된 뭄바톤(Moombahton) 댄스 장르를 기반으로 한 트랙. 중독성 강한 후렴구가 인상적이며 짝사랑에 빠졌지만 멀리서 바라보지만 않고, 솔직하게 적극적으로 다가가려는 당찬 소녀의 모습을 재기 발랄한 가사와 비트로 표현했다.

이번 앨범에는 '크러쉬'와 함께 좋아하는 마음을 자신 있게 표현하는 소녀들의 이야기를 담은 팝 댄스곡 'True Valentine'(트루 발렌타인)과 아기자기한 가사와 멤버들의 청아한 음색이 어우러진 미디엄 팝곡 'Dear.'까지 총 3개 트랙으로 구성돼 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설현 공연중 실신소동]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2018 AAA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