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아저씨' 이지은, 이선균 외면 "잘못했습니다" 오열

윤상근 기자  |  2018.05.16 22:18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사진=tvN '나의 아저씨' 방송화면


드라마 '나의 아저씨에서 이지은이 도망치며 "잘못했습니다"를 연신 외쳤다.

16일 오후 방송된 tvN 수목 드라마 '나의 아저씨'에서는 떠난 이지안(이지은 분)을 찾아 다니는 박동훈(이선균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방송에서 박동훈은 이지안이 자신에게 접근했던 진짜 이유와 자신을 꾸준히 도청을 해왔음을 알게 됐다. 그럼에도 박동훈은 도청 프로그램이 설치된 핸드폰을 두 손에 쥔 그는 떨리는 목소리로 "이지안, 전화 줘"라고 말했다.

박동훈에게는 도청에 대한 수치심을 뒤로 한 채 "너 내 얘기 다 듣고 있는 거 알아. 괜찮아. 전화줘"라고 말했다.

전화가 오지 않자 박동훈은 공중전화 위치를 추적해 직접 이지안을 찾아 나섰다. 도청을 통해 이 사실을 알게 된 이지안은 고시원에서 짐을 챙겨 도망쳤다.

이지안은 길에 주저 앉으며 "잘못했습니다"를 연신 외치고 오열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SM 유영진 이사 오토바이 법규 위반]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