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심우준, 주루 중 허벅지 통증으로 교체.. "선수 보호 차원"

대전=심혜진 기자  |  2018.05.16 19:48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심우준.



KT 위즈 심우준이 경기 도중 부상을 당해 교체됐다.

심우준은 16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한화전에 1번 유격수로 선발 출전했다.

1회 내야 안타로 출루했지만 도루에 실패했다. 3회 두 번째 타석에서는 3루 땅볼. 그리고 팀이 4-0으로 앞선 1회 1, 2루서 나선 세 번째 타석에서 병살타로 물러났다.

심우준은 4회말 수비 시작과 동시에 정현과 교체됐다. 다리에 무리가 온 것으로 전해졌다.

KT 관계자는 "주루 도중 양쪽 허벅지에 불편함을 호소해 선수 보호차원에서 교체했다. 병원에 갈 정도의 심한 부상은 아니다"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이서원 강제추행·협박 혐의 입건]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