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밤' 조정석 "7년만에 돌아온 뮤지컬, 친정 같다"

전형화 기자  |  2018.03.13 21:29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방송화면 캡쳐


배우 조정석이 뮤지컬 무대가 친정 같았다고 토로했다.

조정석은 13일 오후 방송된 SBS '본격 연예 한밤'과 인터뷰에서 이처럼 토로했다. 뮤지컬 배우로 출발한 조정석은 영화와 드라마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다 '아마데우스'로 7년만에 다시 뮤지컬에 출연한다.

조정석은 "7년만에 무대에 서게 되니 친정, 고향에 오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드라마 끝나고 바로 연습을 하니 체력이 괜찮냐고 묻는데 정말 아무 문제 없더라"고 덧붙였다.

조정석은 "'아마데우스'를 위해 피아노까지 배웠다"며 뮤지컬에 대한 짙은 애정을 드러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BTS, 2연속 BBMA 톱 소셜 아티스트 수상]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