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장' 김진욱 감독 "1점차 승부에서의 집중력, 고무적이다"

수원=심혜진 기자  |  2018.03.13 15:58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김진욱 감독.


kt wiz 김진욱 감독이 승리 소감을 밝혔다.

kt는 13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삼성과의 시범경기 개막전에서 3-2 승리를 거뒀다.

선발 고영표는 5이닝 5피안타 5탈삼진 1실점으로 호투하며 승리의 발판을 놨다. 타선에서는 김동욱이 2안타를 때려냈고, 강백호과 오태곤이 1타점씩을 올렸다.

경기 후 김진욱 감독은 "스프링캠프 귀국 후 시차 적응이 아직 덜 된 상태에서 첫 시범경기를 맞아 선수들이 컨디션을 잘 끌어올렸다. 1점차 승부에서 마지막에 집중력을 발휘한 점이 고무적이다. 선발 고영표는 경기 전에 베스트 컨디션이 아니라고 했는데, 타자와의 수싸움과 경기 풀어나가는 능력이 좋아졌음을 입증했다"고 총평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김아중 사망설]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