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 최민정 실격 덕에 동메달 획득한 킴부탱 "스타트가 내 강점"

강릉=한동훈 기자  |  2018.02.14 00:29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


캐나다 킴 부탱이 최민정의 실격으로 동메달을 수확했다.

킴 부탱은 13일 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2018 평창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500m 결승서 4위로 골인했다. 하지만 2위로 들어온 최민정이 실격 판정을 받아 동메달로 승격했다.

경기 후 킴 부탱은 "스타트가 내 강점이다. 팀 동료 마리안 생젤라(준준결승에서 실격)과 기쁨을 함께 하고 싶다. 그녀는 나에게 영감을 준다. 충분히 금메달을 딸 자격이 있는 선수다"라 소감을 전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한예슬 지방종 제거수술 의료사고 '충격']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