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 산다', 2017년 최고의 예능..2위는 '영수증'

김미화 기자  |  2018.01.13 11:38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나 혼자 산다'


2017년 최고의 예능 프로그램으로 MBC '나혼자 산다'가 뽑혔다.

13일 온라인 리서치 데이터스프링코리아가 운영하는 패널나우는 지난해 12월 30일부터 1월 3일까지 회원 1만 6496명을 대상으로 '2017년 올해 최고의 예능 프로그램은?'이라는 설문을 진행한 결과 2017년 MBC 연예대상을 석권한 '나혼자 산다'가 21.4%의 지지를 받으며 당당히 1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이 프로그램을 선택한 패널들은 개성만점 캐릭터와, 무지개 회원들의 케미를 재미 포인트로 꼽았다.

‘무지개 회원들 모두 재미있다’, ‘전현무 너무 멋지다’, ‘진짜 재미있게 봤다’, ‘가감 없는 표현과 개성만점 캐릭터가 이 프로그램의 묘미인 것 같다’, ‘고마운 프로그램이자, 삶의 활력소이다’ 등의 이유를 들었다.

‘나혼자 산다'는 1인가구가 늘어나는 현 상황을 반영하여 연예인을 비롯한 유명인들의 일상생활을 솔직하고 리얼하게 풀어나가 시청자에게 큰 웃음을 선사하고 있는 프로그램이다.

이어 지난해 절약 돌풍을 불러일으킨 KBS2TV '김생민의 영수증'이 15.5%의 지지를 받아 2위를 차지했으며, MBC '무한도전'(11.2%)과 SBS '미운 우리 새끼'(10.7%)가 그 뒤를 이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BTS NEWS]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2018 AAA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