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별TV]'언터처블' 김성균, 정은지 협박 "신상에 해로울 것"

최서영 인턴기자  |  2018.01.13 00:3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


드라마 '언터처블'에서 김성균이 정은지를 협박했다.

12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금토 드라마 '언터처블(연출 조남국, 극본 최진원)'에서 장기서(김성균 분)가 서이라(정은지 분) 면전에서 협박했다.

장기서는 서이라에게 "서검사가 준서(진구 분)를 좀 말려줘야겠어요. 너무 위험한 짓을 많이 한다"라고 말했다.

서이라는 "글쎄요. 그건 제가 관여할 문제가 아니라서요"라고 거절했다.

장기서는 "아버지가 살아있답니다. 도대체 무슨 근거로 그런 정신 나간 생각을 하게 됐는지 모르겠다"며 서이라를 압박했다. 장기서는 "검사님은 아세요? 그 놈이 왜 그런 생각을 갖게 됐는지"라고 물었다.

서이라는 "이유가 있겠죠"라고 짧게 대답했다. 장기서는 "누가 아버지를 봤대요?"라고 단도직입적으로 물었고 서이라는 "그건 아버지가 아실 것이다"라고 자신이 장범호(박근형 분)을 목격한 사실을 돌려 대답했다.

이 모든 사실을 아는 장기서는 서이라를 "아버지를 본 사람에게 내 얘기를 전해주세요. 다시 한번 그런 정신 나간 헛소문을 냈다가는 신상에 안 좋은 일이 생길 것이라고요. 북촌은 의외로 위험한 곳이 거든요"라며 협박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뉴스]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