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별TV]'정법' 이다희, 철물점 수준 준비물..김병만 '감탄'

최서영 인턴기자  |  2018.01.12 22:35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사진=SBS '정글의 법칙' 방송화면 캡처


'정글의 법칙'에서 배우 이다희가 완벽한 준비를 하고 정글에 와 모두를 놀라게 했다.

12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정글의 법칙-아이투타키'에서는 섬에 도착한 병만족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병만은 "모두 준비해온 것들을 꺼내보자"라고 말했다. 말이 끝나기 무섭게 이다희는 철사, 노끈, 못, 망치, 펜치, 랜턴, 바베큐철사, 세탁망 등 생존을 위한 도구들을 공개했다.

이에 박정철은 "거의 철물점 수준인데?"라며 놀랐다.

이다희는 또 김병만에게 "코코넛을 까서 드시더라"면서 "족장님 몸에 무리가 가지 않도록 강판에 갈 수 있도록 강판을 준비했다. 선물이다"라고 말했다.

이다희의 배려심에 감동받은 김병만은 "꼭 코코넛을 따야겠다"라고 다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스타메이커 양현승 대표]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2018 AAA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