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법' 에이핑크 하영, 병만족에 자필 편지와 우비 선물

최서영 인턴기자  |  2018.01.12 22:1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


걸그룹 에이핑크의 오하영이 정글로 떠난 병만족에 편지와 우비를 선물했다.

12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정글의 법칙-아이투타키'에서는 섬에 도착한 병만족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최병찬은 섬에 도착하자 김병만에게 "선배님들을 위해 준비한 선물이 있다"고 말했다.

가방을 뒤적거리던 최병찬은 에이핑크 오하영이 직접 쓴 편지와 우비를 전달했다.

편지에는 병만족장이 다치질 않길 바라는 마음과 모두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고 싶었던 오하영의 배려심이 담겨있었다.

이에 김병만은 "실용 만점의 센스있는 선물 너무 고맙다. 잘 쓰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오하영은 2016년 파푸아뉴기니편 '정글의 법칙'에 출연한 바 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뉴스]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