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봇이아니야' 박세완, 천재 캐릭터로 존재감 발휘

윤성열 기자  |  2017.12.07 15:2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


배우 박세완이 카리스마와 소탈한 매력으로 존재감을 발휘했다.

박세완은 지난 6일 첫 방송된 MBC 수목 드라마 '로봇이 아니야'에서 산타마리아 연구팀의 홍일점 파이로 분해 열연을 펼쳤다.

이날 박세완은 지금껏 보여준 적 없는 색다른 분위기를 자아내 눈길을 끌었다. 외모는 신경 쓰지 않는 듯 한 곱슬머리에 범생이를 연상케 하는 커다란 뿔테 안경을 쓰고 나타난 것.

순해 보이는 외모와 달리 반전 성격을 드러냈다. 신성한 연구실에서 장난스러운 행동을 보이는 동료에게 따끔하게 일침을 놓는가 하면, 칼 같고 딱딱한 말투로 오직 연구에만 몰입하는 모습으로 캐릭터를 구현했다.

특히 수수한 외모에 감정이 드러나지 않는 눈빛, 다른 것에는 아무 관심이 없는 듯한 시크한 표정으로 천재 캐릭터 '파이'를 더욱 돋보이게 만들었다.

박세완은 "전작에서는 학생 위주의 밝고 귀여운 캐릭터를 많이 했는데, 파이는 졸업도 하고 직장도 있다"며 "다른 모습을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 또 산타마리아 팀의 홍일점으로 연구원들과 남다른 케미를 보여줄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박세완은 지난해 KBS 2TV 드라마 스페셜 '빨간 선생님'으로 데뷔해 tvN '도깨비', MBC '자체발광 오피스', KBS 2TV '학교 2017' 다양한 작품에서 필모그래피를 쌓으며 연기력을 입증받았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이승기 신작 드라마 '화요기']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