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별TV]'해투' 정상훈 "광고 계약 걱정, 불륜남→밉상남 연기"

최서영 인턴기자  |  2017.10.13 00:0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


배우 정상훈이 광고 계약을 위해 악역을 맡기 두려웠다고 밝혔다.

12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해피투게더3'에는 김생민, 이태임, 정상훈이 출연했다.

지난 8월 종영한 JTBC 드라마 '품위있는 그녀'에 출연했던 정상훈은 "당시 출연하게 된 악역으로 인해 광고 계약에 손해가 갈까 두려웠다"고 밝혔다. 이어 정상훈은 "그래서 제가 잘하는 코믹을 접목 시켜 평범한 불륜남에서 밉상남으로 캐릭터를 변경했다"고 말했다.

결국 정상훈은 "연기 변신보다도 연기력 덕분에 광고를 지킬 수 있었습니다"고 말해 웃음을 줬다.

유재석은 "연기력으로 광고도 지켜냈다. 대단하다"고 치켜세웠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이승기 신작 드라마 '화요기']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