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별TV]'당잠사' 수지, 겨털 얘기하다 이종석 발견 '경악'

조연을 인턴기자  |  2017.10.12 22:2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


'당신이 잠든 사이에'에서 수지가 이종석이 있는지 모르고 털 이야기를 하다가 경악했다.

12일 오후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극본 박혜련 연출 오충환 박수진)에서 샤워를 하던 남홍주(수지 분)는 윤문선(황영희 분)에게 면도기가 어딨는지 물었다.

남홍주는 "엄마 면도기 어딨어? 난 왜 다리털이 이 모양일까? 다리털이 하루가 지날수록 무성해져? 이대로 벼가 자라면 이모작 삼모작도 가능하겠어"라고 말했다.

이어 남홍주는 겨드랑이털에 대해 언급하자마자, 정재찬(이종석 분)과 정승원(신재하 분)을 발견했다.

정재찬과 정승원은 윤문선의 초대로 아침을 먹으러 남홍주의 집에 와 있었다. 이에 남홍주는 아무렇지 않은 척 화장실로 돌아가 창피함에 경악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2017 AAA]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