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대3 이벤트 대회 개최! 우승하면 국가대표와 붙는다

한동훈 기자  |  2017.09.14 16: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

한국 3대3 농구 연맹(이하 연맹)이 전용코트 오픈 기념으로 이벤트 대회를 개최한다.

연맹은 오는 18일 오후 2시부터 경기도 고양시 스타필드 스포츠몬스터내 3대3 농구 전용 코트인 '코트M'에서 '국가대표, 한 판 붙자!'를 진행한다.

아마추어 3대3 농구 팀들이 토너먼트를 통해 우승팀을 가리고, 그 우승팀이 3대3 농구 국가대표팀에 도전하는 방식이다.

연맹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아마추어 팀의 신청을 받았다. 심사를 거쳐 LSG, LEO, 모션 스포츠, TTB, 포티원, S&T GEARS, DASH, KBC 등 총 8개 팀이 도전장을 던졌다.

국가대표팀은 지난 6월 프랑스 낭트에서 열린 국제농구연맹(FIBA) 주최 월드컵 대회와 7월 일본 우츠노미아에서 열린 FIBA 마스터스에 출전했던 이승준, 박광재, 최고봉, 박민수 등 4명으로 구성됐다.

연맹은 아마추어 우승팀이 국가대표를 상대로 승리할 경우 내년 FIBA 주최 국가 클럽대항전 출전권을 부여할 예정이다.

한편 지난 7월 창립한 연맹은 지난 11일 미디어 오픈 파티를 통해 3대3 농구 전용코트 '코트M'을 공개했으며 이번 대회를 시작으로 매주 3대3 농구 대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스타뉴스 Editor's Choice]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