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술집' 유인영, 강타와 키스신 실패한 사연은?

김지현 기자  |  2017.09.14 14:4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


배우 유인영이 tvN '인생술집'에 출연해 가수 강타와의 특별한 이야기를 공개한다.

14일 밤 12시 15분 방송하는 tvN '인생술집'에 절친 정유미X유인영이 방문한다.

정유미, 유인영은 과거 한 드라마에서 한 남자를 사이에 둔 삼각관계를 그린 바 있다. 그때를 계기로 특별한 인연이 시작됐다. 여기에 과거 H.O.T.의 열성 팬이었고 특히 강타를 가장 좋아했던 공통점으로 남다른 우정을 나누게 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두 사람과 가수 강타의 특별한 이야기가 공개될 예정이다.

유인영은 과거 강타와 단막극을 함께 찍었고 정유미는 최근 라디오를 하면서 처음 만나게 됐다고 '성덕(성공한 덕후)'임을 자처한다.

유인영은 과거 키스신을 촬영할 때를 회상하며 "너무 떨렸다. 혼자 키스신에 대해 상상을 하고 있었는데 키스신이 실패로 돌아갔다"고 밝혔다.

강타가 자신의 손가락으로 키스신을 대신해 일명 엄지키스가 됐던 것. 이에 유인영은 "지금도 왜 그랬는지 물어보고 싶다"고 아쉬움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에 김희철은 현장에서 강타와 즉석 통화를 연결한다. 두 사람은 강타와 통화하며 설레는 소녀팬의 모습을 드러내 눈길을 끌 예정이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2017AAA 독점 인터뷰]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