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 한국' 독일 3인방, 북한산 등산..서울 경치에 감탄

김미화 기자  |  2017.09.14 09:5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의 독일 3인방과 다니엘이 등산을 하러 북한산을 찾았다.

14일 오후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다니엘과 친구들이 경주투어를 마무리하고 북한산을 등산하는 모습이 방송된다.

최근 진행 된 녹화에서 친구들의 성화에 못 이겨 등산을 결정한 다니엘은 폭염의 날씨에 등산하는 것이 믿기지 않는 듯 "우리 진짜 산으로 가는 거 맞아?"라고 친구들에게 연이어 되물었다. 이에 친구들은 "우리 협의 봤어, 그냥 가!"라 말하며 한국의 산을 등산하겠다는 굳은 의지를 보여줬다.

독일 친구들 중 페터는 험한 등산로에서도 자신감을 보이며 친구들을 위해 앞장서서 산을 올랐고, 모두가 힘들어하는 순간에도 절대 지치지 않는 모습을 보였다.

고초의 끝에 정상의 기쁨을 만끽한 독일 3인방은 다니엘에게 "이런 곳과 가까이 지내는 네가 부럽다"라고 말하며 부러움을 드러냈고, 정상에 앉아 바라본 서울의 경치에 감탄을 금치 못했다.

독일 4인방과 함께 북한산 정상까지 등산한 제작진들은 "더 이상은 못 올라가겠다"라며 다리가 후들거릴 정도로 힘들어했다는 후문이다.

독일 친구들과 다니엘 그리고 제작진이 함께한 북한산 정복기는 14일 오후 방송된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2017AAA 독점 인터뷰]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