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별TV]'알바트로스' 정상훈, 육아의 신 등극 "노하우 있어"

임주현 기자  |  2017.09.13 21:5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


배우 정상훈이 '육아의 신'으로 등극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예능 프로그램 '알바트로스'에서는 정상훈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유병재는 게스트 정상훈과 함께 키즈 카페 아르바이트에 도전했다.

제작진은 정상훈을 '육아의 신'으로 섭외했다고 밝혔다. 정상훈은 세 아이의 아빠로 육아에 일가견이 있는 것으로 잘 알려져 있다. 정상훈은 유병재에게 "나는 아이를 키우다 보니까 키즈카페를 다녀봤는데 체력 안배를 잘 해야 한다"라고 조언했다.

이어 키즈카페에는 수많은 아이들이 찾아왔다. 다소 험악한 외모의 소유자인 유병재는 계속해서 아이들을 울렸다.

정상훈은 놀던 중 누군가에게 발이 밟혀 우는 아이를 수월하게 달래며 '육아의 신'다운 면모를 보여줬다. 그는 제작진과 인터뷰에서 "아이를 좋아하는 것과 돌보는 것은 다르다. 이런 것에는 노하우가 있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스타뉴스 Editor's Choice]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