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창욱, '날 녹여주오'·'일로 만난 사이'로 힐링 매력 - 스타뉴스

지창욱, '날 녹여주오'·'일로 만난 사이'로 힐링 매력

이경호 기자  |  2019.10.06 11:29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사진=tvN 토일드라마 \'날 녹여주오\', 예능 프로그램 \'일로 만난 사이\'/사진=tvN 토일드라마 '날 녹여주오', 예능 프로그램 '일로 만난 사이'


배우 지창욱이 드라마와 예능을 오가며 넘치는 매력으로 토요일 저녁 안방극장을 매료시켰다.

지창욱은 지난 5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날 녹여주오' 3회에서 냉동 실험 이후 20년 만에 깨어나 가족, 후배, 연인과 만났다.



극중 동찬 역을 맡은 지창욱은 갑자기 생긴 조카 서윤(오아린 분)의 당돌한 말투와 행동에 멘붕되며 20년 사이 변해버린 집안의 분위기를 코믹하게 풀어냈다. 반대로 지나간 세월 속에 차갑게 변해버린 연인 하영(윤세아 분)과의 재회에서는 눈빛만으로 아련하고 애틋한 마음을 그려냈다. 같은 20년 만의 재회에도 다른 감정을 안방극장에 전하며 지창욱만의 폭넓은 연기 내공을 선보였다.

'날 녹여주오'에서 지창욱의 연기로 시청자를 사로잡았다면 tvN '일로 만난 사이'에서는 사람 지창욱의 매력을 보여주며 보는 이를 매료시켰다.

지창욱은 민낯에도 훈훈한 비주얼과 유재석과 임원희의 취향에 맞는 음료를 담은 텀블러를 선물하는 센스로 등장부터 감탄을 자아냈다. 일터였던 염전에서는 선배들을 배려하며 끊임없이 일에 매진하는 '막내 일꾼'으로 일터 사장님의 스카우트 제의와 현장의 칭찬을 이끌어냈다.

특히 지창욱은 '멜로 장인'이라는 별명답게 로맨스 활약도 펼쳤다. 쉬는 시간 카페에서 주문하는 지창욱의 "좋아요"라는 한 마디에 직원이 "저도 좋아요"라고 화답했다. 웃음과 심쿵 매력을 선사한 이 모습을 본 유재석은 "드라마 찍는 줄 알았다. 멜로 장인 맞다"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대변했다.

이 외에도 지창욱은 예능을 어색해하는 귀여운 모습, 밥을 사랑하는 모습, 어머니를 생각하는 효자의 모습 등 소탈한 매력으로 선배들과 보는 이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이처럼 배우로의 연기력은 물론 비주얼, 인간미까지 갖춘 지창욱. '날 녹여주오'를 통해 매주 어떤 ‘힐링 매력’을 선사할지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한편 지창욱이 주연한 '날 녹여주오' 4화는 6일 오후 9시 tvN에서 방송된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많이 본 뉴스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아이즈원 '프듀' 투표 조작 직격탄]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2019 AAA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