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해' 김영철, 이준 팬들에게 계란 세례..이유리 '강력 대응'

김용준 인턴기자  |  2017.08.12 20:5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


'아버지가 이상해'에서 배우 김영철이 이준의 팬들에게 계란 세례를 당했다.

12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주말 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극본 이정선, 연출 이재상)에서 변한수(김영철 분)가 안중희(이준 분)의 팬들에게 계란 세례를 받으며 수모를 당했다. 변한수는 자신을 걱정하는 딸들을 진정시키려 애쓰며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날 방송에서 변한수는 자신의 가게 앞을 찾아온 안중희의 팬들에게 공격을 당했다. 변한수가 안중희에게 사기를 쳤다고 생각한 팬들은 변한수에게 계란과 밀가루를 던지며 폭언을 했다.

변미영(정소민 분)은 우연히 집앞을 지나다 아버지의 모습을 발견했다. 변미영은 안중희의 팬들에게 함부로 말하지 말라며 분노했지만 변한수는 그런 변미영을 만류했다.

뒤늦게 찾아온 변혜영(이유리 분)은 법적으로 강력 대응하겠다며 분노했다. 하지만 변한수는 자수할 때에 이미 이런 일이 생길 거라 마음의 준비를 하고있었다며 딸들을 진정시켰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샤이니 멤버 종현 사망]②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