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쌈마이' 박서준, 김지원에 "뽀뽀하고 싶단 생각 들어"

한아름 기자  |  2017.06.19 22: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 카카오 플러스 친구
thum_89x120


'쌈마이웨이'에서 박서준이 김지원에게 달콤한 고백을 하며, 러브라인을 본격화했다.

19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쌈, 마이웨이'(극본 임상춘·연출 이나정, 제작 팬엔터테인먼트)에서는 점점 달콤해지는 고동만(박서준 분)과 최애라(김지원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고동만은 링 위에서 승리하고, 최애라에게 다가왔다. 최애라는 고동민에게 꼭 해야겠냐고 다그치며 눈물을 쏟았다.

고동만은 최애라에게 "큰일났다. 이제 왜 너 우는 게 다 예뻐보이냐"고 말했다.

고동만은 최애라에게 손을 내밀었다. 최애라가 머뭇거리자 고동만은 "아주 여자 다됐네, 상여자야 상여자"라며 미소를 짓고 끌고 나왔다.

고동만은 최애라에게 "손을 잡으면 스킨십 같고, 네가 쳐다보면 뽀뽀하고 싶다는 생각도 잠시 잠깐 들어"라며 솔직한 마음을 털어놨다. 고동만은 최애라에게 "너도 그래? 너도 그런 생각해?"라고 물었고, 최애라는 "속으로 생각하라고 속으로"라며 수줍어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리얼' 김수현X설리]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