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봄이 밀반입하다 적발된 암페타민이란?

이슈팀   |  2018.04.25 09:57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지난 24일 방송된 MBC 탐사보도 프로그램 'PD수첩'에서는 걸그룹 2NE1 출신 박봄의 암페타민 밀반입 사건을 다뤘다./사진=MBC 'PD수첩' 방송화면

MBC 'PD수첩'이 걸그룹 2NE1 박봄의 암페타민 밀반입 사건을 다루면서 암페타민에 대한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지난 24일 방송된 MBC 탐사보도 프로그램 'PD수첩'에서는 걸그룹 2NE1 박봄의 8년 전 암페타민 밀반입 사건을 재조명했다.

이날 방송에서 을지대 정신과 정문의 조성남 교수는 암페타민에 대해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류에 의해서 규제되는 향정신성의약품 나목에 해당하는 약품이다"라며 "각성제다. 뇌를 자극하는 약이기 때문에 기분이 좋아진다. 또 배가 고프지 않기 때문에 다이어트약으로도 남용이 되고"라고 설명했다.

박문각에 따르면 암페타민은 매우 강력한 중추신경 흥분제로 마약 필로폰으로 잘 알려진 메스암페타민의 주성분이기도 하다.

1887년 처음으로 합성된 암페타민은 1932년 의료계에 소개되어 기관지 천식, 비만증, 우울증, 파킨슨씨병, 간질, 수면 발작 등 치료에 사용되어 왔다.

소량을 사용할 경우 식욕감퇴, 호흡 및 심박동수 증가, 혈압상승, 동공확대와 같은 증상이 나타난다. 많은 양을 사용할 때에는 발열, 두통과 홍조나 안면창백, 진전, 운동실조, 심혈관계 이상이 나타날 수 있다.

암페타민을 남용하면 뇌혈관 파열, 심부전, 고열등의 원인으로 사망까지 이를 수 있다. 만성적인 남용자는 편집성 조현증(정신분열증)과 유사한 정신병이 나타나기도 한다.

한편 박봄은 2010년 10월 국제 특송 우편으로 마약류 암페타민 82정을 미국에서 들여오다 적발된 바 있다. 검찰은 해당 사건에 대해 입건유예 처분을 내렸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BTS, 2연속 BBMA 톱 소셜 아티스트 수상]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