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방신기 "방탄소년단 눈에 띄는 후배, 정말 잘한다"

문완식 기자  |  2018.03.28 16:59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동방신기 /사진=김창현 기자


그룹 동방신기(유노윤호, 최강창민)가 방탄소년단을 눈에 띄는 후배로 꼽았다.

동방신기는 28일 오후 3시 30분 서울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정규 8집 ‘New Chapter #1 : The Chance of Love’(뉴 챕터 #1 : 더 찬스 오브 러브) 발매 기념 기자회견을 열었다.

눈에 띄는 후배를 묻는 질문에 최강창민은 "방탄소년단을 제일 먼저 떠올리지 않을 수 없다. 워낙 잘하기 때문에, 눈에 들어오더라"고 했다.

유노윤호 역시 "저도 역시 방탄소년단이다. 방탄소년단이 무대 위에서 무대를 짚어 삼키려는 모습이 인상적이었다. 열정이 돋보인다. 또 세븐틴도 눈에 띈다"고 했다.

동방신기가 2년 8개월 만에 발표하는 이번 앨범은 유노윤호와 최강창민이 기획 단계부터 콘셉트, 곡 선정, 앨범을 관통할 스토리 구성 등에 적극 참여하며 심혈을 기울여 작업했다.

타이틀 곡 '운명(The Chance of Love)'은 중독성 있는 훅과 기타 리프가 매력적인 스윙재즈 기반의 댄스팝 장르 곡이다. 가사에는 '운명'처럼 마주치게 되는 사랑을 표현함을 물론, 동방신기로 활동하는 멤버들의 '운명' 같은 삶의 이야기도 담겼다.

동방신기는 새 앨범 발매를 기념, 이날 오후 8시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TVXQ! Welcome Back Party : The Chance of Love’를 개최한다. 이날 현장은 네이버 V LIVE의 SMTOWN 채널을 통해 전 세계에 생중계된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스타메이커 양현승 대표]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