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쥬라기 월드2' 감독, 韓 역대 최고 오프닝에 깜짝 내한

김현록 기자  |  2018.06.07 13:58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쥬라기 월드: 폴른 킹덤'을 연출한 후안 안토니오 바요나 감독이 7일 한국을 깜짝 방문한다/사진=영화 포스터, AFPBBNews=뉴스1

'쥬라기 월드: 폴른 킹덤'의 후안 안토니오 바요나 감독이 한국의 기록적인 오프닝 성적에 깜짝 한국 방문을 요청해 성사됐다.

7일 영화계에 따르면 후안 안토니오 바요나 감독은 이날 오후 당일치기 일정으로 한국을 찾는다. 후안 안토니오 바요나 감독이 한국을 갑자기 찾는 건, 그가 메가폰을 잡은 '쥬라기 월드: 폴른 킹덤'(이하 쥬라기 월드2)가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를 제치고 한국 역대 오프닝 기록을 세웠기 때문이다.

지난 6일 개봉한 '쥬라기 월드2'는 첫날 10시간 30분만에 100만명을 돌파한 데 이어 118만 2026명을 동원했다. 이는 역대 최고 오프닝 기록을 세운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98만 52명보다 높은 기록이다. '쥬라기 월드2'는 개봉 첫날 스크린수가 1931개로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2460개보다 500여개가 적은 데도 이 같은 기록을 세웠다. '쥬라기 월드2'는 역대 최고 오프닝, 역대 외화 최고 오프닝, 역대 여름 개봉작 최고 오프닝, 역대 6월 최고 오프닝, 역대 현충일 일일 최고 스코어, 2018년 최고 오프닝, 시리즈 최고 오프닝 기록 등을 모두 갈아치웠다.

후안 안토니오 바요나 감독은 전 세계에서 가장 빨리 개봉한 한국에서 '쥬라기 월드2'가 이처럼 기록적인 흥행성적을 내자 짧은 시간이라도 한국에 가고 싶다는 의견을 밝혔다는 후문.

이에 후안 감독은 당초 스페인에서 하와이로 가는 일정에서 한국을 경유하는 것으로 일정을 바꿨다. 후안 감독은 7일 오후 내한해 한국 극장에서 '쥬라기월드2'를 같이 관람하고 이날 밤 늦게 떠날 계획이다.

한편 '쥬라기 월드2'는 2015년 554만 관객을 모은 '쥬라기 월드'의 후속편. 폐쇄된 쥬라기 월드에 남겨진 공룡들이 화산 폭발로 인해 멸종 위기에 처하고, 존재해선 안될 진화 그 이상의 위협적 공룡들까지 세상 밖으로 출몰하는 대위기를 담았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개그맨 김태호 군산화재 사망 충격]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