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진설' 윤서빈, '프듀' 하차..JYP "연습생 계약 해지"(공식) - 스타뉴스

'일진설' 윤서빈, '프듀' 하차..JYP "연습생 계약 해지"(공식)

문완식 기자  |  2019.05.08 08:08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윤서빈윤서빈


'프로듀스X101' 방송 첫 회 만에 '일진설'에 휘말린 윤서빈이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으로부터 연습생 계약 해지를 당했다. 프로그램에서도 하차한다.

JYP엔터테인먼트는 8일 "JYP엔터테인먼트는 회사의 방침과 부합하지 않는다는 판단 아래 현재 Mnet '프로듀스 x 101'에 출연 중인 윤서빈군과 연습생 계약을 해지하기로 했다"며 "이에 따라 해당 프로그램에도 하차하게 되었음을 알려드린다"고 밝혔다.



윤서빈은 지난 3일 방송된 '프로듀스X101' 첫 회에서 대형 기획사 JYP의 연습생으로 등장해 100명의 연습생과 트레이너들, 시청자들에게 주목받았다.

공식 프로필에서 '얼굴로 우주 대통합! 2019 神 얼굴 천재'라고 소개될 만큼 돋보이는 외모와 자신감으로 A반 등극과 최종 데뷔 멤버가 될지에도 관심이 쏠렸다. 윤서빈은 첫 번째 순위 발표에서 12위를 차지했다.

하지만 방송 첫 회 만에 다수의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 사이에서 윤서빈이 과거 학교 폭력 주도를 한 소위 '일진'이었다는 설이 제기 되며 논란이 됐다. 온라인 커뮤니티 DC인사이드 '프로듀스X101' 갤러리에서는 윤서빈의 퇴출 촉구 성명문을 발표하기도 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많이 본 뉴스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정두언 前국회의원 숨진 채 발견]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