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준영 불법 몰카 논란에 女연예인 불똥..2차 피해 '빨간불' - 스타뉴스

정준영 불법 몰카 논란에 女연예인 불똥..2차 피해 '빨간불'

김미화 기자  |  2019.03.13 14:42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성관계 동영상 불법 촬영 및 메신저 단체 대화방 등을 통해 공유한 의혹을 받고 있는 가수 정준영이 12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로 입국하고 있다./ 사진=김창현 기자성관계 동영상 불법 촬영 및 메신저 단체 대화방 등을 통해 공유한 의혹을 받고 있는 가수 정준영이 12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로 입국하고 있다./ 사진=김창현 기자


가수 정준영이 여성과의 성관계 동영상을 불법 촬영하고 메신저 단체 대화방 등을 통해 공유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앞둔 가운데, 여성 피해자들을 향한 근거 없는 악성 루머가 퍼지며 2차 피해에 대한 우려가 나오고 있다.

정준영은 오는 14일 성관계 동영상 불법 촬영 혐의로 경찰 조사를 앞두고 있다. 지난 11일 정준영이 지인들과의 단체 대화방을 통해 수차례 불법 성관계 촬영물을 공유했다는 보도가 나온 가운데, 영상이 유포된 피해자만 10명에 달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당시 미국에서 tvN 예능프로그램 '현지에서 먹힐까3'를 촬영 중이던 정준영은 촬영을 중단하고 지난 12일 급거 귀국했다. 공항에서 도망치듯 사라진 정준영은 13일 0시 30분 소속사 메이크어스 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사과문을 발표하며 모든 혐의를 인정했다.

문제는 정준영 불법 몰카 동영상 논란 이후, 인터넷 커뮤니티와 SNS를 중심으로 정준영 동영상 속 여성들에 대한 허위 루머가 돌고 있다는 것이다. 정준영의 동영상 속 여성들 가운데 여자 아이돌과 여성 배우가 있다는 근거 없는 이야기들이 퍼지며 속칭 '지라시'가 양산 되고 있다. 이 같은 루머는 전혀 근거 없는 이야기임에도 불구, 이를 마치 사실인양 인식한 일부 네티즌이 악플과 추측글을 퍼나르며 2차 피해를 키우고 있다.

이에 일부 여성 연예인들을 자신의 SNS와 소속사 공식입장을 통해 해당 루머와 관련이 없다는 입장을 밝히는 한편, 강경 대응을 예고하고 있다.

성매매 알선 의혹을 받는 승리와 불법 성관계 동영상 촬영 혐의를 받고 있는 정준영을 비롯해 같은 카카오톡 단체 방에서 이 같은 영상물을 공유 받고도 묵인한 관련자 역시 처벌 받아야 한다. 하지만 아무런 죄 없는 여성 피해자들에 대한 2차 가해는 결코 없어야 할 것이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많이 본 뉴스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아이즈원 '프듀' 투표 조작 직격탄]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2019 AAA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