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혁준, 정준영 카톡방 멤버 지목에 네티즌과 설전 - 스타뉴스

권혁준, 정준영 카톡방 멤버 지목에 네티즌과 설전

공미나 기자  |  2019.03.13 08:50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권혁준 /사진=Mnet 방송화면 캡처권혁준 /사진=Mnet 방송화면 캡처


가수 정준영이 몰카(불법 촬영물) 유포로 파문이 일고 있는 가운데, 함께 채팅에 참여한 것으로 알려진 권혁준이 해명과 함께 네티즌과 설전을 벌였다.

권혁준은 12일 자신의 SNS에 "속죄하고 평생 얼굴 들지 말고 살라"는 네티즌의 댓글에 "익명이라는 그림자 속에 숨으신 님아"라고 반응했다.



이어 권혁준은 "현재 모든 조사 충실히 받고 있고 제가 지은 죄를 가지고 고개를 들고 못 들고 할 건 그쪽이 판단하실 내용이 아니라고 본다"고 반박했다.

또 그는 "저는 밀땅포차 개업 당시 멤버로 일 관련 카톡에 포함돼 있던 부분이지 성접대나 기사 내용에 대해서는 아는 바가 없다. 족쇄는 당신부터 푸시고 명명백백 신원을 밝히고 와서 얘기하라"라며 불쾌감을 드러냈다.

걸그룹 소녀시대 멤버 유리의 오빠로 알려진 권혁준은 앞서 케이블채널 Mnet '너의 목소리가 보여', MBC '나 혼자 산다' 등 여러 차례 방송에 출연했다. 특히 '나 혼자 산다'에서는 정준영의 절친으로 에디킴, 로이킴과 함께 등장한 바 있다.

앞서 한 매체는 정준영이 성관계 도중 촬영한 몰카를 카카오톡 단체 채팅방에 공유했다고 보도했다. 해당 채팅방에는 걸그룹 출신 가수 오빠 G씨도 포함됐다고 보도했다. 누리꾼들은 정준영의 절친으로 유력한 유리 오빠 권씨를 지목했다.

한편 정준영은 2015년 말부터 10개월간 여성 10명의 성관계 장면을 불법 촬영 및 유포한 혐의를 받고 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많이 본 뉴스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아이즈원 '프듀' 투표 조작 직격탄]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2019 AAA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