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시장을 점령"..외신도 주목한 방탄소년단의 기록 - 스타뉴스

"미국 시장을 점령"..외신도 주목한 방탄소년단의 기록

이정호 기자  |  2018.05.29 10:21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방탄소년단/AFPBBNews=뉴스1방탄소년단/AFPBBNews=뉴스1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빌보드 200' 차트에서 1위를 차지한 가운데 주요 외신들도 이러한 사실을 발 빠르게 보도했다.

빌보드는 지난 27일(현지시간) 방탄소년단의 정규 3집 LOVE YOURSELF 轉 'Tear'가 '빌보드 200' 차트에서 1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미국 대중음악 차트인 '빌보드 200' 앨범 판매량과 스트리밍 성적 등을 토대로 순위를 매기는 앨범차트다. 최고 인기곡을 꼽는 싱글차트 '핫 100'과 함께 빌보드의 메인차트로 통하며, 모든 가수들의 꿈이기도 하다.

방탄소년단의 '빌보드 200' 1위는 한국 가수로는 최초의 기록이며, 12년 만에 영어가 아닌 외국어 앨범이 정상을 차지한 기록이다. 전작 LOVE YOURSELF 承 'Her'로 최고 7위까지 올랐던 자체 기록을 갈아치운 것은 물론이며, 세계 최고의 보이밴드라는 수식어를 스스로 입증해냈다.

빌보드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의 정규 3집은 지난 24일까지 집계한 성적에서 13만5000점을 획득했다. 이는 2018년 지금까지 발매된 그룹 음반 중 두 번째로 높은 기록이기도 하다. 그동안 '빌보드 200'에서 1위를 하는 것이 꿈이자 목표라고 밝혀왔던 방탄소년단은 그 꿈을 이루며 더 높은 곳을 바라보기 시작했다.

이에 국내외에선 이러한 기록을 세운 방탄소년단을 향한 축하가 이어지고 있다. 외교부는 28일 공식 SNS에 "K팝의 새 역사! 한국 가수 최초로 빌보드 앨범차트 1위를 차지한 방탄소년단 여러분 축하드립니다"라고 밝히며 이례적으로 방탄소년단을 언급했다.

문화체육관광부 도종환 장관 또한 "이번 성과는 방탄소년단이라는 우리 멋진 7명의 젊은이들이 그동안 고된 노력과 뜨거운 열정으로 이루어낸 성과이다. 앞으로도 우리 케이팝(K-Pop)이 다양한 매력으로 세계무대에서 더 많은 사랑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해줄 것을 기대한다"고 축전했다.

특히 문재인 대통령은 방탄소년단을 축하하면서 "방탄소년단에 의해 한국 대중음악은 세계무대를 향해 한 단계 더 도약했습니다. 우리 젊은이들은 K-POP이라는 음악의 언어로 세계의 젊은이들과 함께 삶과 사랑, 꿈과 아픔을 공감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라며 "빌보드 핫 100 차트 1위도 하고, 그래미상도 타고, 스타디움 투어도 하고,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가수가 되고 싶다는 방탄소년단의 꿈을 응원합니다. BTS와 함께 세상을 향해 자신의 목소리를 내고 있는 팬클럽 '아미'도 응원합니다"라고 전했다.

외신들도 방탄소년단의 기록을 주목했다. 프랑스 AFP 통신은 "방탄소년단이 새로운 이정표를 세웠다. 방탄소년단은 한국어로 노래하지만 그들의 음악은 K팝뿐만 아니라 힙합과 R&B의 매력을 적절하게 섞어 청취자들의 귀를 사로잡는다"고 평가했고, 영국 일간 가디언도 '방탄소년단, K팝 앨범 최초로 미국 차트 석권'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통해 방탄소년단 소식을 전했다.

미국 음악매체인 롤링스톤은 "방탄소년단이 공식적으로 미국 시장을 점령했다"고 평가했으며, 미국 CNN, 타임지, 영국 BBC 등도 방탄소년단의 소식을 다루며 "한국 최고의 수출품"이라고 표현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기생충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