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자율주행 배송 서비스 시범 운영..하반기 공개 - 스타뉴스

이마트, 자율주행 배송 서비스 시범 운영..하반기 공개

공미나 이슈팀기자  |  2019.01.06 12:06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이마트가 자율주행 배송 서비스 시범 운영 계약을 체결했다. /사진=뉴스1이마트가 자율주행 배송 서비스 시범 운영 계약을 체결했다. /사진=뉴스1


이마트에서 자율주행 배송 서비스를 통해 더욱 편리한 쇼핑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이마트는 자율주행차 소프트웨어 기업인 '토르 드라이브'와 자율주행 배송 서비스를 위한 시범 운영 계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본격적인 자율주행 배송 서비스 모델을 개발하기에 앞서 진행하는 일종의 시범 테스트다. 이마트는 우선 테스트 점포를 선정해 빠르면 올해 하반기 공개를 목표로 자율주행 배송 서비스를 준비할 계획이다.

특히 시범 운영 단계에서는 매장에서 구매한 상품을 자율주행 차량을 이용해 '근거리 당일 배송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고객이 구매한 물품을 직접 포장해 차에 싣고 집으로 가져갈 필요 없이 근거리에 한해 자율주행차량을 이용해 당일 배송해주는 방식이다.

이번 자율주행 기술을 활용한 배송 서비스 시범 운영은 미래 쇼핑환경을 앞당겨 구축해 고객들에게 새로운 쇼핑 경험을 제공하겠다는 이마트의 취지가 담겼다.

토르 드라이브는 국내 최초의 도심 자율주행차량 '스누버'를 개발한 서울대 출신 핵심 연구진이 모여 만든 스타트업이다. 최근 미국 유통체인과 협업을 통해 자율주행 차량을 활용한 배송 시범 서비스에 성공한 바 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컴백 방탄소년단, 글로벌 광풍]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