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웨어 온라인쇼핑, 2030이 큰손

채준 기자  |  2018.04.12 11:33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사진제공=애경


골프 시장에서 2030세대 골퍼들이 온라인쇼핑 채널의 큰 손으로 부각되고 있다.

AK플라자에서 운영하는 종합온라인쇼핑몰 AK몰은 올해 1월~3월까지 3개월간 연령대별 골프웨어 매출을 분석한 결과, 2030세대의 골프웨어 구매가 전년 동기대비 83.8% 증가했고, 골프웨어 전체 매출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작년 대비 5% 이상 증가하면서 34%를 차지했다고 12일 밝혔다.

반면 4050세대의 골프웨어 전체 매출 비중은 62%로 전년 대비 4% 감소했다. 통계청 국가통계포털(KOSIS)이 조사한 지난해 우리나라 전체 골프인구 연령대 비중에서 20~30대가 16.7% 비율인 것을 고려했을 때, 온라인쇼핑에서 2030세대 골퍼의 매출은 매우 높은 수준이다.

골프장에서도 개성있는 패션을 중시하는 2030세대는 전통적인 골프웨어보다 트렌디한 골프패션 아이템을 선호한다. 골프웨어 브랜드 스냅백 모자의 경우 전년대비(2017년 1월~3월) 205.7% 신장했으며, 발목을 덮지 않는 양말(발목 양말)의 매출은 316.7%, 젊은 여성들이 즐겨입는 큐롯(치마바지)은 181.4%의 매출 신장률을 보였다.

AK몰은 최근 퍼블릭 골프장과 스크린 골프 연습장이 급격히 증가하는 등 비교적 저렴한 비용으로 골프를 즐길 수 있어 20~30대부터 골프를 시작하는 사람들이 늘고있고, 이들 2030세대는 패션과 트렌드에 민감하지만 합리적인 가격으로 쇼핑하는 성향이 강해 가격비교와 상품검색이 쉬운 온라인쇼핑에서 골프웨어를 주로 구매하는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AK몰 관계자는 “20~30대 영 골퍼(Young Golfer) 취향에 맞는 합리적 가격의 트렌디 골프웨어와 용품을 소개하고자 다양한 상시 기획전을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스타메이커 양현승 대표]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