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남선 이대여성암병원장, 카자흐에 의료기술 전수

채준 기자  |  2018.04.12 11:33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 백남선 이대여성암병원장이 알마티 주정부 암병원에서 현지 의료진을 대상으로 유방암 수술을 시연하고 있다./사진제공=이대목동병원


백남선 이대여성암병원장이 카자흐스탄 '알마티 주정부'의 초청으로 4월 7일부터 4월 11일까지 카자흐스탄 알마티주 지역을 방문,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의 우수 의료 기술을 전파하고 돌아왔다.

백남선 병원장은 외국인 환자 유치 업체 'ALL ASIA' 카자흐스탄 지사를 방문해 유방암, 갑상선암, 유방 양성종양, 갑상선 양성종양 환자 약 40여명에 대한 진료를 진행했다.

이후 백남선 병원장은 알마티 주정부 암병원을 방문해 현지 의료진 40명이 참관하는 가운데 유방암 환자 2명에 대한 수술 시연을 진행했다. 이어 현지 의료진과 학생들에게 우리 나라의 최신 유방암 수술법과 최신 지견에 대한 강연을 진행해 큰 주목을 받았다.

또한 카자흐스탄 국립대학교 부총장과 함께 알마티 주정부 부장관 회의에도 참석해 한국과 카자흐스탄의 교류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백남선 병원장은 "수술 시연과 강연 등 바쁜 일정이었지만 카자흐스탄과 이화의료원의 교류 협력을 보다 확고히 할 수 있었다"며 "이번 방문을 통해 카자흐스탄 내에서 이화의료원 인지도 상승은 물론 카자흐스탄 환자 유치 활성화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스타메이커 양현승 대표]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