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고인' 지성, 엄기준이 오연아 죽인 증거 찾았다

조연을 인턴기자  |  2017.03.20 22:2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


'피고인' 지성이 엄기준의 별장에서 오연아의 혈흔을 찾았다.

20일 오후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피고인'(극본 최수진, 연출 조영광)에서 박정우(지성 분)는 제니퍼리(오연아 분)가 살해된 별장을 압수 수색했다.

박정우는 조사관들에게 "하나만 찾으면 됩니다. 벽 천장 미처 지우지 못한 곳이 있을 겁니다"라며 수사를 지시했다.

얼마 후 조사관 중 한 명이 박정우를 불렀다. 조사관은 제니퍼리의 혈흔이 있는 발자국을 찾아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2017AAA 독점 인터뷰]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