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2인자' 최지성 실장, 이재용 부회장 첫 면회

한동훈 기자  |  2017.02.17 19:2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


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의 첫 면회자는 '2인자' 최지성 미래전략실 실장이었다.

뉴스1이 17일 보도한 바에 따르면 최지성 실장은 이날 오전 이재용 부회장을 찾아 면회했다. 경기도 의왕시 서울구치소 접견실서 약 10분간 면회했다.

최지성 실장은 이재용 부회장 구속 영장이 발부된 직후부터 법무팀과 대응방안을 논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이재용 부회장을 구속한 특검은 18일 우병우 전 민정수석도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스타뉴스 단독

더보기

HOT ISSUE

[스타뉴스 Editor's Choice] 더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