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지웅 "전처 루머, 사실과 다르다..본 적도 없는 사람"(공식)

김미화 기자  |  2017.02.16 20:4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라인
  • 웨이보
thum_89x120


방송인 허지웅이 온라인에 퍼진 자신의 전처와 관련된 루머에 관해 입장을 밝혔다.

허지웅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부탁의 말씀'이라는 제목의 글을 올렸다.

허지웅은 "수년 째 인터넷상에 'ㅇㅇ일보 A 기자가 허지웅의 전처'라는 내용의 글과 검색어가 기정사실처럼 돌고 있는데 이는 사실과 다릅니다"라며 "알지도 못하고 본적도 없는 분입니다. 당사자는 허위사실에 이야기를 덧붙인 루머들로 인해 고통받고 있다고 합니다. 부디 더 이상 A기자에게 피해가 가지 않길 바라는 마음에 글 남깁니다"라고 밝혔다.

앞서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는 '허지웅의 전처'라는 제목'으로 허지웅의 결혼 사진이 게재됐다. 이 사진 속 인물이 '허지웅의 전처인 A 기자'라고 알려지며 사람들에게 알려졌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HOT ISSUE

[스타뉴스 Editor's Choice] 더보기

스타 인터뷰

이시각 TOP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