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지훈, '트로트로 돌아왔습니다' - 스타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