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혜선-강지영, '부천을 빛낸 블랙 여신들' - 스타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