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원영-사쿠라, '승자없는 미모 대결' - 스타뉴스